Search

“전기의류건조기” 소비자불만 증가율 급증

7월 소비자상담 전월 대비 29.6% 증가

- 작게+ 크게

소비자를 위한 신문
기사입력 2019-08-19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회장 주경순)는 1372소비자상담센터 공정거래위원회가 운영하고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한국소비자원·광역지자체가 참여하여 상담을 수행에 접수된 소비자상담을 빅데이터시스템 1372소비자상담 및 외부 SNS데이터 수집·분석 시스템을 활용해 분석한 결과, 2019년 7월 전체 상담 건수가 전월 대비 29.6% 증가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월 대비 품질 및 A/S와 관련된 ‘전기의류건조기’의 상담 건수 증가율이 가장 높았고, ‘승강설비’와 ‘공연관람’의 상담 건수 증가율이 뒤를 이었다.


2019년 7월 소비자상담은 71,626건 2019년 7월 3일 조회기준이며, 상담 처리기한(30일) 내 수치 변동 가능으로 전월(55,255건) 대비 29.6%(16,371건) 증가했고, 전년 동월(74,768건) 대비 4.2%(3,142건) 감소했다.


           ↑월별 상담 건수 현황](단위 : 건)


상담 증가율 상위 품목을 분석한 결과, 전년 동월 대비 '전기의류건조기'가 2,896.4%로 가장 많이 증가했고, '승강설비'(2,550.0%), ‘공연관람'(217.6%) 순으로 증가율이 높았다. 전월 대비 증가율이 높은 품목도 '전기의류건조기'(3,848.2%), '승강설비'(271.9%), '공연관람'(121.5%) 순으로 전년 동월 대비 품목과 동일했다.


전년 동월, 전월 대비 증가율이 모두 높은 '전기의류건조기'는 자동세척 기능의 품질과 관련된 상담이 많았고, '승강설비'는 승강기 고장이 잦은 아파트 단지 주민들의 보상 기준 문의가 많았다. 또한 '공연관람'은 공연관람권 취소 시 환불 지연 및 불가 등과 관련된 불만이 주를 이루었다.


상담 다발 품목으로는 '전기의류건조기' 품목이 3,356건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서 '의류·섬유' 2,460건, '이동전화서비스' 2,084건 순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는 30대가 21,134건(31.4%)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18,379건(27.3%), 50대 12,323건(18.3%) 순이었으며, 여성 소비자의 상담 비율이 54.3%(39,873건)로 남성(45.7%, 31,753건) 대비 8.6%p 높았다.


상담사유로는 '품질·A/S'(21,491건, 30.0%), '계약해제·위약금'(14,682건, 20.5%), '계약불이행'(9,182건, 12.8%)과 관련한 상담이 전체의 63.3%를 차지했고, 일반판매(38,699건, 54.0%)를 제외한 판매방법 중에서는 '국내전자상거래'(17,980건, 25.1%), '방문판매'(2,844건, 4.0%), '전화권유판매'(2,264건, 3.2%)의 비중이 높았다. 강경남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소비자를 위한 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