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월대비 “염색제·사설강습서비스” 소비자 상담 증가

2019년 1월 소비자 빅데이터 트렌드 분석, 소비자상담 전월 대비 9.2% 증가

- 작게+ 크게

소비자를 위한 신문
기사입력 2019-02-20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회장 강정화)는 1372소비자상담센터 공정거래위원회가 운영하고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한국소비자원·광역지자체가 참여하여 상담을 수행했다.


시스템을 활용해 분석한 결과, 2019년 1월 전체 상담 건수가 전월 대비 9.2% 증가했다고 밝혔다. 헤나 염색 시술 부작용 우려에 따라 `염색제'의 증가율이 높았고, 새해가 되면서 취미·공방 관련 `사설강습서비스'의 증가율도 높게 나타났다.


2019년 1월 소비자상담은 66,949건 2019년 2월 7일 조회기준이며, 상담 처리기한(30일) 내 수치 변동 가능으로 전월(61,317건) 대비 9.2%(5,632건) 증가했고, 전년 동월(69,119건) 대비 3.1% 감소했다.


           ↑월별 소비자상담 접수 현황(단위 : 건)


상담 증가율 상위 품목을 분석한 결과, 전월 대비 `염색제'가 375.4%로 가장 많이 증가했고, `사설강습서비스'(72.9%), `노트북컴퓨터'(64.2%) 순으로 증가율이 높았다.


`염색제'는 부작용이 발생한 헤나 제품에 대한 문의 및 사업자의 배상 거부에 따른 해결방법 상담이 주로 많았고, `사설강습서비스'는 악기연주, 무용, 운동 등의 취미와 목공, 향수, 가죽세공 등 공방 관련 계약 해지 문의가 많았다.


전년 동월 대비 증가율이 높은 품목은 `염색제'(530.2%), `투자자문(컨설팅)' (383.7%), `주식'(87.1%) 순으로 나타났다.


상담 다발 품목으로는 동절기 점퍼·재킷 등 `의류·섬유'가 4,382건으로 가장 많았고 `헬스장·휘트니스센터' 1,894건, `이동전화서비스' 1,657건 순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는 30대가 18,795건(30.7%)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16,442건(26.9%), 50대 11,425건(18.7%) 순이었으며, 여성 소비자의 상담이 55.0%(36,847건)로 남성(45.0%, 30,102건) 대비 10.0%p 높았다.


상담사유로는 `품질·AS'(18,838건, 28.1%), `계약해제·위약금'(13,910건, 20.8%), `계약불이행'(9,014건, 13.5%)과 관련한 상담이 전체의 62.4%를 차지했고, 일반판매(35,700건, 53.3%)를 제외한 판매방법 중에서는 `국내전자상거래'(16,143건, 24.1%), `방문판매'(2,705건, 4.0%), `전화권유판매'(2,070건, 3.1%)의 비중이 높았다. 강경남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소비자를 위한 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