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과기부-UAE 인공지능부, 인공지능 협력 양해각서(MOU) 체결

2017년 세계 최초로 인공지능부를 설립한 UAE와 인공지능분야 협력 구체화 및 가속화 계기 마련

- 작게+ 크게

소비자를 위한 신문
기사입력 2019-02-12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인공지능 전문가그룹(Artificial Intelligence Expert Group at the OECD, AIGO) 제4차 최종회의(2.8-9, 두바이)에서 인공지능 전문가그룹 권고안의 주요 내용에 대한 합의가 있었다고 밝혔다. 


이번에 도출된 전문가그룹 권고안은 크게 보아 일반원칙과 정책권고로 구성돼 있으며, 일반원칙에서는 △포용성과 지속가능성, △인간가치와 공정성, △투명성, △안전성, △책임성이, 정책권고는 △책임성있는 연구개발, △디지털생태계 조성, △유연한 정책환경, △인적역량 배양 및 일자리 변혁 대응 등이 제시되었고, 국제협력의 중요성도 강조됐다.


이번 전문가 권고안은 향후 정부간 회의체인 OECD 디지털경제정책위원회(Committee on Digital Economy Policy, CDEP) 에서의 논의를 거쳐 빠르면 `19년 5월 OECD 각료이사회(Ministerial Council Meeting, MCM)* 계기 OECD 권고안으로 공식 채택·발표될 전망이다.


민원기 제2차관이 한국인으로 의장을 맡아 주도한 이번 OECD 인공지능 전문가그룹 권고안은 향후 각국이 인공지능 정책을 추진함에 있어 권위 있는 방향과 지침을 제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인공지능 관련, 그간 민간차원 내지 정부차원의 부분적 권고안이 있었으나, 선진국 정부 간 국제기구 차원에서 전반적인 내용을 담은 권고안은 최초인 바, OECD의 영향력을 감안, 국제사회에서 동 권고안의 파급효과가 클 전망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그간 국내 전문가 협의체를 통해 OECD 권고안에 대응해 왔으며, 향후 동 권고안을 국내 정책에 접목하여 인공지능 고도화에 능동 대처해 나간다는 입장이다.


인공지능의 발전이 인류사회에 미치는 심대한 영향을 감안, 2018.5월 제76차 OECD 디지털경제정책위원회 정례회의에서는 OECD 인공지능 권고안을 마련하자는 합의가 있었다.


이후 각국 정부 관계자, 하버드, MIT 등 학계, 마이크로소프트, IBM 등 기업계, 국제기구 약 50여명의 인공지능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인공지능전문가 그룹(AIGO)이 구성되어, 파리(OECD 본부, 1,2차 회의), 미국(MIT, 3차 회의)에 이어 두바이에서 이번 제4차 최종 전문가회의가 개최되었다.


또한, 민원기 차관은 이번 두바이 방문을 계기로 9일(토) 오마르 빈 술탄 알 올라마(Omar Bin Sultan Al Olama) UAE 인공지능부 장관과 우리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UAE 인공지능부간 인공지능 분야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측은 국장급 협의체를 구성하여, 인공지능 및 5G, 데이터, 정보보안 등 분야에서 협력을 추진하기로 한 바, 이번 양해각서를 계기로 양국간 인공지능 분야 기술협력과 교류가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한편, UAE는 2017년 세계 최초로 인공지능부를 설립하는 등 인공지능을 국가전략 차원에서 접근하고 있으며,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이번 OECD 인공지능 전문가그룹 최종 4차 회의를 유치했다. 이영재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소비자를 위한 신문. All rights reserved.